최종편집 : 2017년 6월 26일 17:39
> 뉴스 > 교육뉴스 > 교육관련 보도자료
     
초‧중 학력인정 문해교육 이수자 556명 졸업식 연다
서울교육청, 50~80대 졸업생 99%… 올해 초등 56곳, 중학 10곳 등 총 66곳 운영
2016년 02월 24일 (수) 12:46:32 박종대 pjd6697@naver.com
▢ 서울시교육청(교육감 조희연)은 2월 23일 오후 3시 서초구 방배동 서울시교육원수원(우면관)에서 ‘2015학년도 초·중 학력인정 문해교육’(이하 ‘초‧중 학력인정 문해교육’) 이수자 556명이 참여하는 졸업식을 연다고 밝혔다. 현재 서울시내 2,260명이 학력인정 문자해득교육을 받고 있다. ▢ 이번 5회 졸업식에서는 36개 기관에서 학력인정 문해교육을 이수한 초등 485명, 중학 71명 등 총 556명이 졸업장을 받는다. 졸업장을 받는 이수자는 60대 36.7%, 70대 44.5% 등 50~80대의 장․노년층이 99%이다. ▢ 또한, 축제 분위기의 졸업식을 위해 △마포평생학습관의 졸업생과 재학생 14명이 난타를 공연하고, △시흥5동 주민센터의 졸업생과 재학생 15명이 율동을 준비했으며, △‘푸른사람들’의 졸업생 최선희 학생이 자작시를 낭송하는 등 다양한 행사를 펼친다. ▢ 학업 성취가 높은 우수 학습자에게 수여하는 교육감 표창장은 79세(1938년생)이 고령임에도 불구하고 학습에 적극 참여한 양원주부교실의 김광자 학생이 졸업생 대표로 받는다. 김광자 학생은 대학에 진학하여 사회에 도움이 되는 사람이 되는 것이 꿈이다. ▢ 전국 시․도교육청 최초로 2011년 진행한 ‘초‧중 학력인정 문해교육’은 작년까지 초등학교 5, 6학년에 해당하는 3단계 과정 1,788명, 중학 3학년에 해당하는 3단계 과정 9명 등 총 1,797명이 이수하여 졸업하였다. ▢ 서울시교육청은 다문화 이주여성과 외국 국적자들이 한글과 한국 문화를 배우는 별도의 반을 진행하고 있다. 또한, 올해부터 초등·중학 문해교육 운영기관을 작년 초등 56곳, 중학 8곳 등 총 64곳 기관(127학급)에서 올해 초등 56곳, 중학 10곳 등 총 66곳 기관(148학급)으로 확대하여 운영할 계획이다. ▢ ‘초‧중 학력인정 문해교육’은 저학력․비문해 성인들에게 글자를 읽고 쓸 수 있는 능력을 지원하고, 학력취득의 기회를 제공하여 제2의 교육기회를 가지게 하는 데 목적이 있다. ▢ 서울시교육청은 앞으로도 저학력‧비문해 성인들이 글자를 통해서 세상 속 자신을 발견할 수 있도록 ‘초‧중 학력인정 문해교육’을 확대 진행할 계획이다.
박종대의 다른기사 보기  
ⓒ 학부모신문(http://www.hakbumonews.com)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| 저작권문의  

     
전체기사의견(0)  
 
   *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. (현재 0 byte/최대 400byte)
   *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. [운영원칙]
전체기사의견(0)
최근 인기기사
협동조합 가족들과 함께 하는 소통
2017 관악 마을강사 역량강화연
부모가 하는 양성평등 실천 프로잭
독서심리코칭2급 자격 과정
여성안심 행복 수다방 제1탄
서울시 관악구 관악로12길 10, 2층(봉천동) | Tel 0505-321-3114 | Fax 02-2618-5114
정기간행물등록번호 서울 아 00716 | 등록연월일 2008. 11.20 | 발행인 최혜정 | 편집인 최혜정 | 청소년보호책임자 최혜정
Copyright 2008 한국학부모신문. All rights reserved. mail to 3114@hakbumonews.com (기사제보)